뉴스앤넷

닉 부이치치 “번영복음이 아프리카와 중남미를 망쳐”

미국 캘리포니아 쉐퍼드 그로브 교회에서의 인터뷰에서 언급

손과 발이 없는 복음전도자 닉 부이치치(Nick Vujicic)는 예수만 잘 믿으면 모든 것이 잘 된다는 번영복음이 아프리카와 중남미 전역을 망쳐 놓았다면서 믿은 사람들이 복음의 기본으로 돌아가야...
네트워크

교계 방문 김부겸 행안부장관, '공명선거' 동참 요청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은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예비후보자 등록(시·도지사...
교계 방문 김부겸 행안부장관, '공명선거' 동참 요청
한기총 증경대표회장들 “선관위장 즉각 사퇴하라”
한기총 증경대표회장들 “선관위장 즉각 사퇴하라”

14일 기자회견 열고 ‘선거 불응’ 시사… “임시총회 열 수도“ 발언

한기총 증경대표회장, 교단장, 단체장 등은 14일 긴급성명서를 내고 최성규 선거관리위원장의 즉각 사퇴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오는 27일 제24대 대표회장 선거가 치러지는 총회 속회는 전혀 동의할 수 없으므로 ‘무효’라고 주장했다.한기총 증경대표회장들은 한국기독교연합회관 지하 컨벤션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한기총 증경대표회장들의 요구사항’이라는 제목의
한기총 선거, 선관위 탓에 점점 ‘수렁’으로
대한신학대학원대학교 상대 ‘대여금청구 건’ 원고패

대한신학대학원대학교 상대 ‘대여금청구 건’ 원고패

예장 대신총회(유지재단) 외 4인(곽 모, 안 모, 임 모, 이 모… 이 중 임 모씨는 소취하 )이 대한신학대학원대학교(총장 황원찬 박사)외 9인를 상대로 제기한 ‘대여금 청구소송(부천지원 2016가합103407)에서 원고패소 판결이 내려졌다.인천지방법원 부천지원 제1민사부는 지난 9일, 원고들이 제출한 증거만으로는 피고 법인에 대하여 그 주장
교묘히 ‘90일내 판결’ 법망 피한 명성교회 재판
예장통합총회재판국, 병합 빌미로 ‘선거무효확인 소송“ 판결 안해
명성 세습 심리… “규칙 위반” vs “언제든 바꿀 수 있어”
[이삭의 나무]영화 <1987>과 기독교
칼럼니스트 차민종의 세상사는 이야기 (2)
'핫이슈! 명성교회 세습 사태' '핫 이슈! 논란 중인 한기총 24대 대표회장 선거'
노회장 승계 막은 것 “규칙 위반” vs “적법”
퇴장 노회원 관련 “선거 정족수 미달” vs “기권으로 봐야”
명성교회 부자 세습과 관련한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국장 이만규 목사)의 2차 심리가 16일 열렸다. 총회 재판국은 이날 심리에서..
명성교회 사과 성명 및 사태 책임지고 수석장로 사임
명성교회 위임식서 ‘세습철회’ 외친 게 예배방해죄?
한기총 총회, 선거 못 치르고 정회
엄기호 대표회장 임기 종료… 임시 대표회장에 김창수 목사
한기총 제29회 총회가 30일 오전 서울 종로 한국기독교연합회관 대강당에서 개회됐으나, 제24대 대표회장 선거는 치르지 못한 채..
전광훈 목사 신청 ‘한기총 선거중지 가처분’ 기각되나
한기총, 선관위 ‘궤변’ 속에 2명 후보 기호 추첨
가장 많이본 기사
1
예장백석 합류 예장대신 이탈자들 다시 ‘이탈’하나
2
한기총 선거, 선관위 탓에 점점 ‘수렁’으로
3
총신대 교수협 “김영우 총장과 타협한다고요?”
4
합신 이대위 “김용의 선교사 공청회 5월 중 갖는다”
5
“명성교회 장로 3천, 권사ㆍ안수집사 3백 불문율”
6
한기연 바수위, 정명석-신천지 관련 성명서 발표키로
7
교묘히 ‘90일내 판결’ 법망 피한 명성교회 재판
8
제31회 기독교문화대상 시상식 열려
9
통합 “대한민국바로세우기1천만서명운동이 '도용'”
10
[이삭의 나무]영화 <1987>과 기독교
오피니언

[이삭의 나무] '힘내라'는 말보다 힘이 돼줍시다

[이삭의 나무] '힘내라'는 말보다 힘이 돼줍시다
모 케이블 텔레비전에서 <내 딸의 남자들>이라는 프로그램을 방영한 적이 있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남구 매소홀로 576번길 5-16, B동 401호(문학동, 대영빌라)  |  대표전화 : 010-2765-0055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인천 아 01198  |  등록일 : 2012년 12월 7일  |  발행인 : 이병왕  |  편집인 : 이병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병왕
Copyright © 2011 뉴스앤넷.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nnet.com